홈
로그인
이메일
사이트맵
관리자
고객게시판
제목
기아차, 전세계 서비스 상담원 경진대회 개최
닉네임
이수근
등록일
2017-05-19 21:22:41
내용

기아자동차가 15일부터 19일까지 서울특별시 서초구에 위치한 JW메리어트 호텔과 동작구에 위치한 현대·기아자동차 남부연수원에서 ‘제 4회 전세계 서비스 상담원 경진대회(Kia World Service Advisor Competition 2017)’를 성황리에 진행했다.

‘전세계 서비스 상담원 경진대회’는 세계 각국의 최우수 서비스 상담원들이 교류할 수 있는 장으로 상담원의 경쟁력 향상을 통해 고객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11년부터 격년으로 진행되는 대회다.

올해 4회째인 '전세계 서비스 상담원 경진대회’에는 총 47개국에서 각 국가별로 진행된 예선대회 입상자 57명과 이들을 응원하고 우수 정비 상담원 간의 지속적 교류를 지원할 참관인 47명이 참가했다.

이번 본선대회는 기아 서비스 상담원의 역할과 고객 응대 프로세스에 대한 지식을 평가하는 필기시험과 잘못된 고객 응대 사례를 담은 비디오 영상을 보고 오류 찾아내기와 고객 응대 역할극의 실기시험으로 이루어졌다.

이 같은 평가를 통해 기아자동차는 금상(1명), 은상(2명), 동상(3명), 지역상(6명) 등 총 12명의 입상자를 선정해 상금과 트로피를 전달했다.

이번 대회에서 최고득점으로 금상을 수상한 터키의 딜무로드존 유라에브(Dilmurodjon Juraev, 22)씨는 “전세계 우수 상담원들이 모인 자리에서 우승을 차지해 감격스럽다”며 “앞으로 자부심을 갖고 기아자동차 서비스 브랜드를 알리는 데 앞장 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밖에도 대회 참가자들은 기아자동차 화성공장을 방문해 생산 현장을 몸소 체험하고, 국립중앙박물관과 한국민속촌 등을 방문해 한국 문화 체험 시간을 가졌다.

기아차 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4회째로, 회를 거듭할수록 참가자들의 실력이 높아져 열띤 경쟁의 장이었다”며 “기아자동차는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 상담원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천산이괴는 쌍둥이 형제로 어릴 때는 점창파(點蒼派)의 제자였다. 소문에 의하면 심성이 그렇게 바른 자들은 아니었다. 무림맹의 회동 때 사천 당가(四川唐家)의 여식에게 반하여 치근거리다 점창파에서 축출당하고 당가에 쫓기는 몸이 되었다. 이것은 어디까지나 소문이었다. 하지만 이곳 천산까지 숨어들자, 그들의 고강한 무공과 천산이라는 천연의 험지(險地)가 몇 년 동안 그들을 보호해 주고 있었던 것이다. 그들이 천산에 숨어들자 무림맹에서는 현상금을 걸었으며 당가에서는 아직도 그들을 찾고 있는 중이었다. 천산이괴의 첫째인 조영(曹永)은 약간 차가운 인상의 삼십대 중반 나이였다. 오늘 아침에 잡은 노루를 포(脯)로 뜨고 있자 형과는 틀리게 약간 통통하고 체격이 큰, 비슷한 생김새의 동생인 조명(曹明)이 들어오며 형의 하는 모습을 보고 말했다. "언제까지 여기에 있을 거요? 그 소리는 들었소? 무림에서 우리를 천산이괴라고 한답니다." 동생인 조명의 말에 조영은 포를 뜬 고기를 들고 밖으로 나가 해가 잘 드는 곳에 가지런히 놓고 들어왔다.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Enter passwo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