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로그인
이메일
사이트맵
관리자
고객게시판
제목
간편송금앱 토스 만든 비바리퍼블리카, 국제보안인증 취득
닉네임
이용희
등록일
2017-05-23 20:28:38
내용

간편송금앱 토스를 서비스 중인 핀테크 기업 비바리퍼블리카가 국제표준 정보보호인증(ISO 27001)을 취득했다.

23일 이 회사는 국제표준화기구(ISO)가 인증하는 ISO 27001을 받기 위해 정보보정책, 물리적 보안, 정보접근통제 등 14개 정보보호관리영역, 114개 세부항목에 대한 심사를 거쳐 인증을 취득했다.

이를 통해 회사측은 "정보유출이나 해킹, 내외부 보안위협에 대해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보안체계를 갖추고 있다는 점을 입증했다"고 설명했다.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는 "국제 표준에 걸맞은 정보보안 관리체계를 객관적으로 검증 받은 계기가 됐다"며 "간편송금 서비스를 넘어 환전, 보험, 대출 등 다양한 금융 분야를 아우르는 서비스가 된 만큼 앞으로도 이용자 정보 보호와 보안 강화를 최우선으로 하겠다"고 말했다.

토스는 이달 보안전문기업 스틸리언이 국내 금융 애플리케이션 25개를 대상으로 실시한 해킹 방어 수준 분석에서도 가장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시중은행 및 국내 핀테크 기업이 제공하는 서비스 가운데 토스는 소스코드 난독화 수준이 가장 높은 앱, 위변조 탐지 기능을 우회할 수 있는 가능성이 가장 낮은 앱으로 평가됐다.

모대건은 그때 그렇게 외쳤다. 비록 나이가 좀 많아서 늦은 듯 보이기도 했지만, 저런 독기가 있 어야 제격이라고 생각했다. 그리고 그 끈덕짐, 곰 같은 상대에게 수십 번이나 패대기를 당하면서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고집이 마음에 들었다. 저런 녀석이라야 제대로 무엇인가를 할 수 있을 것이다. 아니 이 일에 제격이었다. 모대건은 망설이지 않았다. 그는 우선 소년에 대해서 수소문하기 시작했다. 그래서 얻어낸 소년의 정보는 다음과 같았다. 소년의 이름은 아운(牙雲)이라고 불렀다. 물론 그 이름이 본명인지 아닌지는 하늘도 모르고 땅도 모른다. 소년만 아는 비밀이리라.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Enter password